정준영·지연, 두 번째 열애설 휩싸여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정준영(왼쪽), 지연.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정준영과 지연이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8일 나왔다.

이날 한 매체는 측근의 말을 빌려 정준영과 지연이 연인 관계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음악과 친목 모임 등을 공통분모로 가까워져 교제하게 됐다. 정준영 측은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공식 입장을 발표하겠다는 방침이다.

두 사람은 지난해 4월에도 한 차례 열애설에 휩싸였다. 그러나 당시 양 측은 “두 사람이 같은 모임에 속해 있다”며 “이 자리에 연예인이 얼마 없어 사귀는 사이로 오해한 듯 하다”고 설명했다.

Mnet ‘슈퍼스타K4’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정준영은 음악 방송과 예능을 오가며 활동 중이다. 현재 KBS2 ‘1박 2일’과 tvN ‘짠내투어’에 고정 출연하고 있다.

지연은 2009년 티아라로 데뷔해 활동하다가 지난 1월 전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와 결별했다. 지난 4월 중국 기획사 롱전과 전속계약을 맺고 활동 복귀를 준비 중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