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 2’ 레드벨벳 아이린, “슈주와 대결? 해 볼 만하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XtvN ‘슈퍼TV 2’/사진제공= XtvN

 XtvN ‘슈퍼TV 2’에서 슈퍼주니어와 레드벨벳이 맞붙는다.

오는 9일 방송되는 ‘슈퍼TV 2’에는 레드벨벳이 대망의 10번째 도전자로 출연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레드벨벳은 두바이에서 슈주와 맺었던 계약을 지키기 위해 ‘슈퍼TV 2’에 나오게됐다. 지난 6월 선공개된 ‘슈주 in 두바이’에서 레드벨벳 슬기가 깜짝 등장하자 슈주 멤버들은 재빠르게 슬기의 자필 사인과 지장을 받아냈다. 이로써 레드벨벳의 ‘출연 계약’이 눈 깜짝 할 사이에 성사되었다고 한다. 이에 같은 소속사인 슈주와 레드벨벳이 선후배가 아닌 오직 대결 상대로 맞선다고.

최근 녹화에서 레드벨벳은 남다른 예능감을 선보이며 SM 직속 선배인 슈주를 당황하게 했다. 친근한 옆집 동생으로 여겼던 레드벨벳이 슈주의 3연승을 저지하기 위해 기세를 올렸다. 아이린은 “방송으로 봤을 때 진짜 상대를 안 봐주더. 막상 와서 보니 해 볼만 하다”고 말했다.

저돌적인 레드벨벳과 대결을 펼친 이특은 “내가 알던 레드벨벳이 아니다”며 좌절했다. 은혁은 “너무 정정당당하게 하고 있다”며 자아성찰을 했다고 한다. 레드벨벳에게 슈주만의 전매특허 꼼수(?)를 발휘할 것이 예고됐다.

‘슈퍼TV 2’ 제작진은 “평소 ‘SM 남매’ 케미를 선보이던 슈주와 레드벨벳이 예능 맞대결을 벌인다. 뜻밖의 최강 전력을 선보이는 레드벨벳과 이에 맞서는 슈주의 대결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슈퍼TV 2’는 9일 오후 8시 XtvN에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