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만큼 즐겁다”…’코미디위크’, 다채로운 부대행사 ‘풍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윤소그룹

‘코미디위크’가 공연 못지 않게 다채롭고 알찬 부대행사로 관객들을 만난다.

개그 페스티벌 ‘코미디위크 인 홍대'(이하 ‘코미디위크’)는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 마포구 홍대 인근 공연장에서 열린다. 22개 공연 외에 관객과 예비 관객들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행사를 준비했다.

서울 홍대 걷고싶은거리 광장에는 10일부터 12일까지 물놀이가 가능한 에어바운스 수영장을 설치한다. 가족 단위로 ‘코미디위크’를 찾은 관객들을 위한 공간이 될 전망이다.

인기 트레이너 스캇과 베이글비비는 자신들이 개발한 다이어트 프로그램 ‘행복한 눈물 다이어트’를 선사한다. 스캇은 핀란드 투루크 대학 스포츠센터 수석 트레이너 출신으로 김소연, 박상민, 성훈, 이하얀 등을 트레이닝한 전문 트레이너다. 베이글 비비는 식품영양사 출신으로 인스타그램을 통해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운동법 소개해 10만여 명의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11일에는 로드FC와 ‘길거리 주먹이 운다-인간 샌드백’을 진행한다. 박형근, 권아솔, 김승연 등 로드FC를 대표하는 선수들이 ‘인간 샌드백’ 이벤트를 준비한다. ‘코미디위크’를 찾은 시민들의 즉석 참여 신청을 받아 인간 샌드백이 돼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코미디위크’를 기획한 윤소그룹의 수장 윤형빈은 “공연장을 찾는 관객뿐만 아니라 홍대를 방문하는 모든 사람들이 웃을 수 있는 부대 프로그램들을 준비했다”며 “10대 청소년 관객부터 20~30대 남녀 관객들은 물론 가족 단위의 관객까지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많이 준비했으니 뜨거운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코미디위크’는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개그 페스티벌이다. 박수홍·남희석·김영철·유세윤·박준형·정종철·박성호·윤형빈·정경미 등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 받는 개그맨들이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오는 8월 9일부터 12일까지 윤형빈소극장, 김대범소극장, 정태호소극장, KT&G상상마당, 하나투어브이홀, 제이디비스퀘어 등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