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하는 날’ 홍윤화, ‘곱떡곱떡’ 이어 중국식 ‘양빵’ 제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Plus ‘외식하는 날’/사진제공=SBS

개그우먼 홍윤화가 새로운 음식인 ‘양빵’을 제조한다.

8일 방송되는 SBS Plus ‘외식하는 날’에서는 홍윤화와 김민기 커플이 양꼬치 데이트 도중 신개념 음식을 제조한다.

‘외식하는 날’은 스타들의 외식에 참견하는 새로운 형식의 관찰 리얼리티 토크쇼다. 이날 방송에서는 홍윤화, 김민기 커플이 망원시장에서 간식 데이트를 즐긴 이후 SNS에서 유명한 양꼬치 맛집을 방문한다. 홍윤화는 앞서 쫄깃한 떡과 고소한 곱창을 차례로 끼워 만든 ‘곱떡곱떡’을 제조하는 등 먹방의 신세계를 보여 관심을 얻었다.

이날 홍윤화는 화제를 모았던 ‘곱떡곱떡’에 이어 중국식 꽃빵을 활용한 ‘양빵’ 제조법을 선보인다. 양꼬치를 먹던 중 꽃빵을 추가 주문한 그는 꽃빵의 겉을 찢어 양꼬치를 돌돌 만 뒤 그 위에 짜샤이를 올리는 신개념 ‘양빵’을 제조한다. 홍윤화 표 ‘양빵’을 먹어본 김민기는 “진짜 별미다 별미”라면서 연신 극찬한다.

홍윤화의 꽃빵 활용 ‘먹팁’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홍윤화는 남은 꽃빵 속살을 꼬치에 끼워 구운 꽃빵 구이를 만들었다.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본 김지혜는 “불 맛에 연유 맛까지 합쳐져서 너무 맛있겠다”며 감탄했다.

이밖에도 홍윤화는 1초 만에 맥주 병뚜껑을 날려버리는 괴력을 보였다. 망원시장에서는 대선 후보 못지 않은 인기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외식하는 날’은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SBS Plus, 목요일 오후 11시 SBS funE에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