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인교진, 現 소속사 키이스트와 재계약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소이현(왼쪽), 인교진. / 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소이현, 인교진 부부와 재계약을 맺었다고 소속사 키이스트가 8일 밝혔다.

키이스트 매니지먼트 부문 대표 홍민기 부사장은 “키이스트와 소이현·인교진 부부의 관계는 매니지먼트사와 소속 배우 이상으로 서로를 믿고 의지하는 존재다. 좋은 인연을 계속 이어나갈 수 있게 돼 기쁘다”면서 “두 사람 모두 베테랑 연기자로 오랫동안 활동하고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매니지먼트를 하겠다”고 밝혔다.

소이현과 인교진은 각각 2010년, 2015년부터 키이스트와 함께 해왔다.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인기를 얻고 있으며 지난달 24일 열린 ‘2018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소이현은 드라마 ‘여자의 비밀’, ‘쓰리 데이즈’, ‘후아유’ 등에서 주인공으로 활약해왔다. 현재 차기작 검토 중이다. 지난해 드라마 ‘완벽한 아내’, ‘쌈, 마이웨이’, ‘란제리 소녀시대’, ‘저글러스’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했던 인교진은 최근 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에 캐스팅돼 하반기 안방극장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