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희 “올해 ‘부코페’ 개막식은 셀럽파이브 초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대희,부코페

코미디언 김대희.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코미디언 김대희가 7일 오전 11시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제6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개최 기자회견에서 “올해 개막식에는 그룹 설렙파이브가 축하 공연을 펼친다”고 밝혔다.

올해로 6회 째를 맞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오는 24일부터 9월 2일까지 부산 센텀시티 안 공연장과 외부 공연장 등에서 열린다. 오거돈 부산시장, 이진복 부산 동래구 의원이 조직 위원장을 맡았다. 코미디언 김준호가 집행위원장으로 나섰으며,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부산광역시가 후원한다.

지난해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에서는 그룹 마마무가 공연을 열어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올해 주인공은 코미디언 송은이·신봉선·김영희·김신영·안영미 등이 뭉친 프로젝트 그룹 셀럽파이브이다. 이를 위해 송은이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의 녹화에도 불참할 예정이다.

김대희는 “셀럽파이브는 물론, 영화 감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는 이들도 참여하기로 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