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달빛, 새 싱글 ‘발란스’ 발매…직접 줄타기 배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옥상달빛 ‘발란스’ 커버 / 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뮤지션 듀오 옥상달빛이 7일 오후 6시 새 싱글 앨범 ‘발란스’를 발매한다.

‘발란스’는 멤버 박세진이 작사와 작곡을 담당했다. 밝고 경쾌한 리듬으로 ‘인생의 불안정한 삶 속에서도 균형을 찾아가며 살아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삶의 ‘균형’이라는 주제를 전달하기 위해 옥상달빛은 뮤직비디오에 출연헤 직접 줄타기를 했다고 한다. 옥상달빛은 중요 무형문화재 제3호 남사당 놀이 이수자이자, 영화 ‘왕의 남자’의 감우성, 이준기의 줄타기 지도 및 대역을 맡은 명인 권원태에게 직접 줄타기를 배웠다.

옥상달빛은 발매를 시작으로 전국투어 콘서트 ‘2018 정말 고마워서 갑니다’를 오는 10일부터 9월 2일까지 10개 도시에서 공연을 진행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