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안재욱 “아내 최현주와 둘째 임신 위해 노력 중”

[텐아시아=우빈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안재욱. / 사진제공=JTBC

배우 안재욱이 6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셰프들에게 아주 특별한 스태미나 음식을 부탁했다.

안재욱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현재 아내와 합의 하에 둘째 아이를 갖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스태미나를 높여 줄 수 있는 요리를 주문했다. ‘둘째는 내 가슴에’라는 이름으로 성사된 대결에서는 두 시즌을 장악했던 이연복 셰프와 2018년 현재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오세득 셰프가 맞붙게 되어 기대감을 더했다.

두 셰프는 고심 끝에 요리 제목을 내놓았는데, 안재욱이 “이 대결에서 이긴 요리 이름으로 둘째의 태명을 짓겠다”고 말해 두 사람은 더욱 신중하게 요리를 만들었다.

이윽고 셰프들의 요리가 완성되자 안재욱은 음식을 맛본 후 극찬을 쏟아냈다. 안재욱의 반응을 지켜보던 김보성 역시 엄청난 ‘먹방’을 선보였다. 김보성은 “세상에 매운 음식이 아니어도 맛있는 음식이 많다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냉장고가 부탁해’는 오늘(6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