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어택’ 뉴이스트W, 장학금 획득 위해 ‘불꽃 투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funE ‘스쿨어택 2018’/사진제공=SBS funE

그룹 뉴이스트W가 SBS funE ‘스쿨어택 2018’ 장학금 미션을 위해 불꽃 투혼을 펼친다.

6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스쿨어택 2018’에서는 뉴이스트W와 프리스틴V의 두 번째 어택 이야기가 공개된다.

지난 번 학생들의 열띤 성원 속에 어택 공연을 마무리한 뉴이스트 W는 장학금 500만원이 걸린 미션 퀴즈 코너인 ‘교실어택’을 통해 학생들과 더욱 가깝게 소통했다.

최근 녹화에서 백호와 렌이 투입된 학급은 10대들의 신조어∙문화 관련 퀴즈에서 예상 밖의 고전을 보였다. 결국 광속 탈락을 했지만 패자부활전에서 살아나 투혼을 선보인다고. 특히 백호는 얼굴에 붙은 ‘포스트잇 떼기’ 대결에서 비주얼을 포기할 정도로 열의에 찬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날 ‘우리 반 선생님이었으면 하는 스타는 누구’를 맞히는 문제에서는 보기 중 ‘JR’이 등장했다. 렌은 “잔소리가 많다”는 MC의 힌트가 공개되자마자 “이건 JR이다”고 정답을 확신해 학생들을 폭소하게 했다. 뉴이스트W 멤버들이 각 학급에 투입돼 투혼의 장학금 미션을 예고하는 가운데, 어떤 멤버가 담당한 학급이 영광의 장학금을 획득 할 수 있을지가 관전포인트다.

이번 방송에서는 학생들의 숨겨진 사연을 나눠 보는 ‘랜찢고’(랜선 찢고 고백) 등도 펼쳐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