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바꼭질’ 예고편 공개…이유리 열연으로 ‘호기심 UP’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숨바꼭질’/사진제공=네오엔터테인먼트

MBC 새 주말드라마 ‘숨바꼭질’의 예고편이 화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숨바꼭질’은 대한민국 유수의 화장품 기업의 상속녀와 그녀의 인생을 대신 사는 또 다른 여자에게 주어진 운명과 비밀을 그린다. 주인공을 맡은 이유리와 함께 송창의, 엄현경, 김영민, 정혜선, 윤주상, 이종원, 이원종, 조미령 등이 출연한다.

최근 공개된 ‘숨바꼭질’ 예고편에는 범상치 않은 민채린(이유리)의 운명이 짧지만 강하게 담겼다. 영상은 극 중 유명 화장품 브랜드 ‘메이크 퍼시픽’의 전무인 민채린(이유리)의 ‘2018 뷰티 소셜클럽 대상’ 수상 장면으로 시작됐다.

이어진 과거 장면에서는 두 명의 여자아이가 등장해 서로의 엇갈린 운명을 예고했다. 모든 여자들이 부러워하는 인생을 살고 있을 것만 같던 민채린. 하지만 그는 악에 받쳐 “똑똑히 보셨냐고요”라고 소리치며 옷을 탈의했다. 또한 비 오는 날 밤 정체를 알 수 없는 누군가에게 잡혀 끌려갔다. “두고 보세요, 전 꼭 다시 돌아와요”라는 그의 대사가  궁금증을 모았다.

제작진은 “‘숨바꼭질’에는 남녀노소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메시지와 허를 찌르는 반전, 그리고 회를 거듭할수록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가 있다. 드라마가 방송되는 그 시간이 ‘순삭’되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예고는 시작에 불과하다. 본 방송을 보시면 더욱 만족하실 것”이라고 자신했다.

또한 “더운 날씨에도 시청자들께 좋은 드라마로 인사하기 위해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이 작품에 올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숨바꼭질’은 ’터널’ ‘크로스’ 등을 연출한 신용휘 PD와 ‘두 여자의 방’ ‘사랑해 아줌마’ 등을 집필한 설경은 작가의 작품이다. ‘이별이 떠났다’ 후속으로 오는 25일부터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4회 연속으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