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결혼 4년 차 한고은♥신영수 부부의 일상…오늘(6일) 방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결혼 4년차 한고은과 신영수 부부의 모습이 처음 공개된다. 오는 6일 오후 11시 10분 방송에서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고은의 일상과 함께 베일에 감춰졌던 한고은의 남편이 최초로 모습을 드러낸다. 최근 녹화에서 소이현이 “남편이 이적을 닮았다는 소문 들들은 적 있다”고 하자 한고은은 “미국에 갔을 때 나는 못 알아보고 신랑한테 ‘혹시 이적 씨 아니냐’고 하는 사람이 있었다. 남편이 굉장히 좋아했다”고 해 궁금증을 모았다.

또한 이날 한고은과 신영수 부부의 모습을 지켜보던 스튜디오가 크게 술렁였다. 연기생활 24년 만에 한고은이 처음으로 카메라 앞에 ‘민낯’으로 섰기 때문. 민낯에도 굴욕 없는 미모와 함께 처음 보는 한고은의 털털한 모습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이번 방송에서는 노사연이 스페셜 MC로 함께한다. 김숙은 “노사연이 이분 때문에 나왔다. 노사연과 쌍둥이 자매설, 역대급 데칼코마니 그리고 직진 성격까지 닮았다”고 소개했다. 서장훈은 “이거 누가 썼어?”라고 물었고, 노사연은 “내가 썼어”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