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블리오 배틀’ 오늘(6일) 방송…이동진∙송해나∙임하룡이 선택한 책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비블리오 배틀’/사진제공=MBC

 MBC가  ‘2018 책의 해’를 맞아 준비한 서평 프로그램 ‘비블리오 배틀’이 6일 방송된다.

‘비블리오 배틀’은 임하룡, 이동진, 최민용, 송해나, 전이수가 대한민국 대표 ‘리더(Reader)’로 출연해 각자 5분 동안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한 권의 책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대기실에서 첫 만남을 가진 5인의 리더들은 자신의 독서 습관과 평소 책에 얽힌 에피소드 등을 털어놨다. 특히 최민용은 “부산 여행을 가면 보수동 헌책방 골목을 꼭 간다”며 헌책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그가 이번에 소개할 책 또한 헌책방에서 구매한 것이다.

송해나는 “어린 시절 부모님께서 책 대여점을 운영하셔서 자연스럽게 책을 접했다”고 말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청춘을 응원하는 책 이야기를 준비했다. 또한 서평 무대에 패션쇼 런웨이만큼 당당하게 임했다고.

1년에 책 사는 데만 약 1천만원을 쓰쓴다는 영화 평론가 이동진도 참여한다. 가지고 있는 책만해도 1만 7천권 정도 되는 책 부자인 그가 깊이 있는 해석으로 제한시간 5분을 완벽하게 채워넣었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도 최고령 ‘리더’ 임하룡을 비롯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손편지를 써 화제가 된 10세 동화작가 전이수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비블리오 배틀’은 6일 오후 11시 10분에 MBC를 통해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