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점 오빠는 영업 중’ 신인 그룹 원위X원어스, 시장에 간 이유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뮤직 ‘매점 오빠는 영업 중’/사진제공=MBC뮤직

원위(ONEWE)와 원어스(ONEUS)가 MBC뮤직 ‘당 충전 프로젝트! 매점 오빠는 영업 중’(이하 ‘매점 오빠는 영업 중’)에서 매점 오빠가 되기 위한 본격적인 여정을 시작한다.

6일 오후 6시 방송되는 ‘매점 오빠는 영업 중’에서는 원위와 원어스 멤버들의 두 번째 미션으로 요리 대결이 펼쳐진다. 이번 대결에서 이긴 팀은 여학교, 진 팀은 남학교 매점에서 영업을 할 예정.

대결을 준비하는 과정부터 호락호락하지만은 않았다. 재료를 사기 위한 용돈을 차지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일어났다. 멤버들은 더 많은 용돈을 얻기 위해 몸을 아끼지 않는 댄스를 보여줬다.

지난 회 남학교에서 무관심을 굴욕 맛봤던 원어스는 대결에 임하는 자세부터가 남달랐다. 특히 원어스의 건희는 용돈 획득을 위한 댄스 대결에서 춤을 추며 활약했다. 시장에서 요리 대결에 필요한 재료를 구매할 때도 ‘흥부자’인 평소 이미지와는 다르게 이를 악문 모습을 보였다.

이어진 요리 대결도 흥미로웠다. 원위에선 하린이, 원어스에선 이도가 셰프로 변신해 요리 대결을 이끌었다. 제작진에 따르면 재료부터 도구까지 상반된 두 팀의 요리는 상상 이상의 결과물을 만들어냈다고 한다.

‘매점 오빠는 영업 중’은 6일 오후 6시 MBC뮤직에서 공개된다. 오는 8일 오후 11시 30분에 MBC에브리원에서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