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션샤인’, 시청률 고공행진…13.5%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tvN ‘미스터 션샤인’ 방송화면

tvN ‘미스터 션샤인’이 또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6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미스터 션샤인’은 13.5%(전국 유료방송가구 기준)을 나타냈다. 지난 번 자체 최고 기록보다 1.2%P 올랐다. 이날 방송의 최고 시청률은 14.8%까지 올랐고 타깃층인 2049세대 시청률도 평균 9.2%, 최고 10.1%를 기록했다.

이날 고애신(김태리)은 ‘귀하가 지키려는 조선엔 누가 사는 거요’라는 유진 초이(이병헌)의 질문에 괴로워했다. 자신이 지키려는 조선이 만든 신분제, 그리고 그로 인해 유진에 대한 마음을 접을 수밖에 없는 애신의 고뇌가 안방극장에 울림을 안겼다.

‘미스터 션샤인’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