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장도연, 김종국에 발가락 공격 “300mm는 다 그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5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에서 장도연이 발가락으로 김종국을 공격했다.

양세찬, 김종국과 발가락 게임을 펼치던 장도연은 김종국 공략 부위를 귀로 정했다.

장도연의 발가락 역습을 받은 김종국은 “발가락으로 꼬집는 게 아닌 것 같다”고 했고, 장도연은 “발 300mm는 다 그렇다”고 능청스럽게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발가락 꼬집기는 양팀이 무승부로 돌아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