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콘서트 매진, 책임감 커졌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레드벨벳,기자회견

그룹 레드벨벳이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Red Velvet 2nd Concert [REDMARE]’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단독 콘서트 매진을 기록한 그룹 레드벨벳이 “책임감이 더욱 커졌다”고 말했다.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에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단독 콘서트를 열게 된 레드벨벳은 2회 공연을 모두 매진시키며 티켓 파워를 인정받았다. 슬기는 “콘서트가 매진됐다니까 책임감이 좀 더 생긴다. 앞으로 우리 무대를 어떻게 더 잘 보여드릴까 고민했다. ‘파워 업’ 가사처럼 재밌게 무대를 꾸미려고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웬디는 “지난해보다 공연장 크기가 좀 더 커졌다”며 기뻐했다. 그는 “많은 분들과 함께 해서 더 많은 에너지를 받으면서 공연을 했다”며 “오늘도 더 많은 에너지를 받고 다시 돌려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레드벨벳은 이날 공연을 마치고 오는 6일 오후 6시 새 미니음반을 발표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