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세븐틴 승관 나이에 “올해 들은 얘기 중 가장 놀라워”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세븐틴 부승관(위), 아이콘 구준회. / 사진=MBC ‘뜻밖의 Q’ 방송화면

그룹 세븐틴 부승관이 21세라는 말에 전현무가 “올해 들은 얘기 중 가장 놀랍다”고 했다. 4일 방송된 MBC ‘뜻밖의 Q’에서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그룹 아이콘의 구준회는 부승관과 호칭을 정리하는 과정에서 “내가 생긴 건 이렇지만 97년생으로 스물 두 살이다”고 말했다. 승관은 “그럼 내가 동생이다. 나는 스물한 살, 98년생이다”고 했다.

MC들은 놀라워 했다. 전현무는 “올해 들은 얘기 중 가장 놀랍다”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부승관은 “우리 어머니도 ‘뜻밖의 Q’ 포스터를 보더니 다른 MC들과 위화감이 없다고 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은지원은 “외모 때문이 아니라 옛날 노래를 너무 많이 아니까 우리 세대 같다”고 감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