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3일 만에 300만 돌파…최단기간 500만 기록 ‘눈앞’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포스터/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신과함께-인과연'(신과함께2)이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3일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신과함께2’는 이날 오후 2시 반 기준 69만3799명을 동원해 누적 관객 300만 명을 넘어섰다.

개봉 첫날인 지난 1일 124만 명, 둘째 날 108만 명의 관객을 모은 ‘신과함께2’는 셋째 날인 오늘도 10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주말에는 600만 명을 돌파할 가능성이 커졌다.

역대 최단 기간 500만 명을 돌파할 지도 관심이다. 현재까지 ‘부산행’이 개봉 5일째 500만 명을 돌파해 역대 최단 기록을 갖고 있다.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와 ‘명량’은 각각 개봉 6일째 500만 명을 동원했다.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1000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 저승 삼차사의 1000년간 이어져 온 인과 연이 공개되며 보다 깊어진 드라마와 풍부한 볼거리를 자랑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