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갑’ 남희석, 자칭 중매왕 “정대세 선수 중매 내가 섰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사진제공=채널A

개그맨 남희석이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 축구선수 정대세 부부의 중매를 서줬다고 고백했다.

오는 5일 방송될 ‘이제 만나러 갑니다’는 ‘이만갑 센 언니들 총출동! 별들의 귀환’이라는 주제로 펼쳐진다.

이날 원조 탈북 미녀들의 결혼 소식이 공개되자 한 출연자가 “남편을 소개해준 분이 ‘이제 만나러 갑니다’ 출연진 중에 있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이 가운데 MC 남희석도 “나도 중매를 잘 선다. 정대세 선수 중매도 내가 섰다”며 사연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고.

자칭 중매왕이라는 남희석의 이야기는 5일 오후 11시 ‘이제 만나러 갑니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