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레드벨벳, 예능 최초 평양공연 비화 공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아는 형님’에 출연한 그룹 레드벨벳. / 사진제공=JTBC

그룹 레드벨벳이 오는 4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평양 공연에서의 비화를 털어놓는다.

레드벨벳은 지난 4월 북한 평양에서 두 차례에 걸쳐 열린 남측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화제를 모았다. 앞선 녹화에서 슬기는 평양 공연 무대에서 ‘사랑의 총알’ 안무를 보여줬던 배경에 대해 귀띔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이는 MBC ‘위대한 유혹자’ 촬영 일정으로 인해 당시 평양 공연을 함께 하지 못했다. ‘아는 형님’ 스튜디오를 찾은 그는 “스태프들과 북한말로 대화하며 아쉬움을 달랬다”며 과거 상황을 재연했다.

제작진은 “2016년부터 ‘아는 형님’에 매년 찾아오고 있는 레드벨벳은 이날 역시 업그레이드 된 예능감을 자랑했다”며 “특히 1994년생인 ‘94즈 멤버’ 슬기와 웬디가 한껏 달라진 입담으로 형님들을 놀라게 했다”고 밝혔다. 이날 녹화에서는 컴백을 앞둔 레드벨벳의 신곡 무대도 최초로 공개됐다.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