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들이 나온다”…’너는 내 운명’ 인교진, 폭염 속 다이어트 돌입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인교진이 다이어트에 나선다.

오는 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인교진의 혹독한 다이어트 도전기가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소이현과 인교진 부부는 대표와의 미팅을 위해 자신들의 소속사를 찾았다. 소속사 대표는 인소부부에게 ‘2018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하게 됐음을 알렸다. 인교진은 “내가 방송하고 상 처음 받아본다”며 감격했다.

하지만 소속 배우의 감격과 달리 대표는 “(시상식 때) 턱시도 입어야 되는데 핸들이 자꾸 나온다”며 오히려 인교진의 몸매를 걱정했다. 이어 인교진은 새로 들어가는 드라마에서 “날카로운 이미지가 필요하다”며 급기야 체중계를 가져왔다.

조심스레 체중계에 올라선 인교진은 자신의 프로필과 큰 차이가 나는 몸무게에 “나도 신경 많이 쓰고 있다”고 변명했다. 이에 대표는 “노력을 안 한 거다”며 강하게 나왔다. 대표의 돌직구에 인교진은 2주 동안 목표 몸무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상황을 지켜보던 소이현은 임신 후 25kg이나 찐 살을 싹 뺄 수 있었던 다이어트 비법을 밝혔다. 과연 인교진은 소이현의 비법으로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을까.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