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 때리는 맛”…’골목식당’ 백종원X조보아X김성주, 시식 중단 사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골목식당’ 신포시장 청년몰 편/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편에서는 베일에 가려져있던 역대급 초보 가게가 공개된다.

3일 공개되는 가게는 ‘신포시장 청년몰’에서도 가장 요리실력이 초보인 가게다. 백종원 방문 3일 전에야 급히 메뉴를 결정했다는 초보사장님들은 장사 시작 전부터 삐걱댔다. 역대급 초보 장사꾼답게 장사 준비에만 한나절을 보냈다. 또한 가게에 관심을 보이는 손님에게 “우리가 이 중에서 제일 맛없다”며 지나칠 만큼 솔직하게 응대했다.

하지만 돈말이집 역시 백종원의 냉철한 평가를 피할 수 없었다. 백종원은 돈말이집의 메뉴를 먹고 “골 때리는 맛”이라 표한하더니 심지어 “거북하다”며 씹던 음식을 뱉었다. MC 조보아와 김성주까지 맛본 음식을 뱉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최초로 세 MC가 모두 시식을 중단했는데, 음식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낙후된 지역의 지역상권 활성화와 청년창업지원을 위해 조성된 ‘신포시장 청년몰’에서 진행되고 있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3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