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보다 떨려”… ‘슈돌’ 고승재, 애국가 제창→시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고승재/ 사진제공=KBS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의 고승재가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경기에 시구자로 나섰다.

오는 5일 방송되는 ‘슈돌’에서는 고지용-고승재 부자가 야구장을 찾는다. 구단 관계자를 만나 “오늘 왜 야구장에 왔냐”라는 질문을 들은 승재는 “애국가를 부르러 왔다. 아파트를 부를 때 만큼 떨린다”고 털어놨다. 이어 시구 연습에 돌입한 승재는 ‘취권’의 이소룡을 연상시키는 자세를 보여줘 웃음을 안겼다.

경기 전 애국가 제창을 앞둔 승재는 뒤에서 응원하는 아빠 고지용을 향해 “아빠 사랑해요 파이팅”이라고 외치며 씩씩하게 마운드로 걸음을 옮겼다. 과연 승재가 애국가 제창부터 시구까지 성공할 수 있을까? ‘슈돌’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