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영 “로그아웃 하고 싶었던 과거, 다시 음악 하라는 유희열 말이 큰 힘”

[텐아시아=우빈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서인영. / 사진제공=KBS2

가수 서인영이 오는 4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통해 유희열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서인영은 최근 녹화에서 데뷔 후 단 한 번도 쉬지 않고 달려왔던 지난날을 떠올리며 “잠깐 로그아웃을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유희열 선배님의 ‘다시 음악을 해’라는 한 마디가 큰 힘을 줬다”고 고백했다.

우연히 버스킹을 해봤다는 서인영은 자신도 몰랐던 버스킹의 매력에 대해 애기하며 녹화의 주제인 ‘썸머 크리스마스’와 연관 지어 크리스마스에 버스킹하고 싶은 곡들을 선보였다.

2년 만에 신곡을 발표한 서인영은 이번 활동의 목표로 “목표가 없는 것이 목표”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서인영은 10년 전 발표한 대표곡 ‘신데렐라’의 어쿠스틱 버전과 2년 만에 발표하는 신곡 ‘눈을 감아요’ 무대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오는 4일 밤 10시 4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