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애하는 판사님께’ 하은수, 임신→사망…짧지만 강렬했던 3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친애하는 판사님께’ 하은수/ 사진제공=식스오션스

신예 하은수가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에 출연했다. 짧은 등장에도 깊은 여운을 남기며 화제에 중심에 섰다.

지난 2일 방송된 ‘친애하는 판사님께’ 7-8회에서는 영주(하은수 분)-정수 부부의 애틋한 사연이 그려졌다.

풍족하지 않은 상황에서도 예쁜 가정을 꾸려가던 두 사람은 영주의 임신으로 더할 나위 없는 행복을 누렸다. 하지만 장을 보러 나갔던 영주가 음주운전 차량에 치어 숨지면서 한순간에 불행을 맞이했다. 특히 정수에게 몇 번이고 ‘운전조심’을 강조했던 영주가 도리어 사고를 당하는 아이러니 장면은 안타까움을 배가시키기도.

이가운데 영주 역을 맡아 매끄러운 연기를 펼친 하은수에게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영주는 임신테스트기의 결과를 기다리며 초조해하던 것도 잠시, 임신임을 확인한 후 환한 미소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또 아직 나오지도 않은 배를 쓰다듬으며 엄마가 될 자신의 모습을 그리기도 했다. 이처럼 하은수는 ‘예비엄마’가 된 영주의 감정변화를 생동감 넘치게 그려냈다.

하은수는 짧은 등장에도 안정적인 연기로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5월 방송된 MBC ‘검법남녀’에서는 데이트 폭력의 희생자 연미래로 등장해 안타까운 순애보를 그리며 존재감을 알렸다.

‘시선 1318’ ‘사랑의 묘약’ ‘외톨이’ 등 다수의 단편 및 독립영화에 출연하며 연기 실력을 다져온 하은수는 청순하고 단아한 외모로 ‘피죤’ ‘에쓰-오일’ ‘아이오페’ ‘옥션’ ‘일룸’ ‘킨더 초콜릿’ 등의 모델로 활약하며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급부상 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