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美 빌보드 극찬..’죽겠다’ 아이튠즈 24개국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콘이 컴백 직후 국내외의 집중 조명을 받고 있다.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아이콘이 극적인 컴백을 알렸다”며 “타이틀곡 ‘죽겠다’는 기존 K팝 음악과는 다르다. 머릿속에서 계속 맴도는 현상을 불러일으킨다”고 호평했다. 이어 “‘죽겠다’의 뮤직비디오에서는 일곱 멤버의 화려한 안무를 확인할 수 있다”며 상세히 소개했다.

3일 오전 6시 기준으로 아이콘의 새 미니음반 ‘뉴키즈 : 컨티뉴(NEW KIDS : CONTINUE)’는 24개국 아이튠즈 음반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데뷔 이래 자체 최고 기록이다.

아르메니아·벨라루스·브루나이·캄보디아·콜롬비아·코스타리카·핀란드·홍콩·인디아·인도네시아·마카오· 말레이시아·멕시코·페루·필리핀·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싱가포르·타이완·태국·트리니다드토바고·터키· 아랍에미리트·베트남 등 전 세계 팬들의 사랑과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국내 반응도 뜨겁다. 3일 오전 8시 기준으로 ‘죽겠다’는 엠넷, 벅스, 소리바다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비롯해 멜론, 올레, 지니 등 주요 음원사이트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1월 발표한 ‘사랑을 했다’로 43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주목받은 아이콘은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눈에 띄는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