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SF9 ‘질렀어’ 퍼포먼스 극찬 “마이클 잭슨에 대한 경의 의미”

[텐아시아=우빈 기자]

SF9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미국 빌보드가 그룹 SF9의 신곡 ‘질렀어’를 호평했다.

31일(현지 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는 ‘SF9 Say It’s ‘Now or Never’ in Dramatic New Music Video(역동적인 새 뮤직비디오에서 ‘질렀어’를 외치는 SF9)’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빌보드는 ‘질렀어’를 통해 한층 다크한 콘셉트로 돌아온 SF9에 대해 전작 ‘맘마미아!’가 빌보드 월드앨범 차트 톱10에 진입한 것을 비롯해 총 다섯 개의 앨범이 월드앨범 차트에 오른 그룹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질렀어’ 뮤직비디오에 대해 “SF9 멤버들이 주사위와 권총을 가지고 죽음의 게임을 펼치는 모습이 담긴 가운데, 강렬한 비주얼이 극적이면서도 한 편의 영화같은 충격을 준다”고 밝혔다.

특히 “MV 세트와 마찬가지로, 맥박이 뛰는 모습을 반영한 듯 팽팽하면서도 자유자재로 움직이는 안무 역시 시선을 사로잡는다”며 ‘질렀어’의 퍼포먼스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또 “MV에는 심지어 마이클 잭슨 실루엣을 한 댄스 브레이크가 담겨 마이클 잭슨에 대한 경의의 의미도 포함되어있다”고 말하며 SF9의 새로운 퍼포먼스에 주목했다.

SF9의 신곡 ‘질렀어’는 몽환적인 멜로디와 세련된 훅이 인상적인 곡이다. 멤버 태양, 찬희가 세계적인 안무가 키오니(Keone)와 함께 작업한 안무를 바탕으로 절도 있는 퍼포먼스를 완성했다. ‘질렀어’가 담긴 새 앨범 ‘센슈어스(SENSUOUS)’는 호주·노르웨이·말레이시아 아이튠즈 K팝 앨범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