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순천만세계동물영화제 홍보대사 “좋은 취지, 널리 알릴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순천만세계동물영화제 홍보대사 구하라/ 사진제공=순천만세계동물영화제

제6회 순천만세계동물영화제(6th Animal Film Festival in Suncheonman) 홍보대사 구하라가 영화제 응원 영상을 공개했다.

구하라는 영상을 통해 “Happy Animals – ‘함께’ 행복한 세상”이라는 영화제의 슬로건과 함께 생명존중과 공존의 가치를 알렸다. 뿐만 아니라 동물과 영화를 사랑하는 팬들을 위해 전세계 19개국 49편의 동물영화가 ‘무료’로 상영된다는 고급 정보도 강조했다.

영화제 홍보대사 구하라는 지난달 24일 위촉식을 기점으로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그는 “동물을 사랑하고 생명을 존중하는 뜻 깊은 영화제의 홍보대사로 위촉된 것을 감사하게 생각한다. 사람과 동물, 모두의 행복을 추구한다는 좋은 취지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밝혔다.

구하라는 펫티켓 캠페인 등을 알림과 동시에 8월 17일 열리는 개막 행사에도 참여해 영화제를 빛낼 예정이다. 평소 동물사랑이 남다른 구하라가 홍보대사로서 활약할 제6회 순천만세계동물영화제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8월 17일(금)부터 21일(화)까지 5일간 순천문화예술회관, CGV순천 및 순천시 일원에서 관객들과 시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