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몸무게만 주목받아 속상”

[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3’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 사진제공=KBS2

2018 미스코리아 진(眞) 김수민이 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 미스코리아 대회 당시 합숙소 방귀 사건의 전말을 공개한다.

김수민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그날 따라 점호 분위기가 심각했다. 누가 뽕 하고 방귀를 뀌었다”며 당시의 구체적인 상황을 증언했다.

이어 “아직도 그 범인이 밝혀지지 않았다”면서 경북 미(美)에게 갑자기 사과를 해 그 이유에 궁금증을 높였다. 김수민은아무도 모르는 그날의 진실에 대해 털어놨다고 해 방귀 사건의 범인과 그 전말에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김수민은 또 미스코리아 합숙 생활을 모두 공개해 귀를 쫑긋하게 했다. 특히 “합숙 생활 동안 (몸무게가) 2~3kg씩 빠진다고 하는데 저만 단 1kg도 빠지지 않았다. 밥이 너무 맛있었다”며 식단 사진을 공개했다. 김수민은 “대회 후 몸무게에만 포커스가 맞춰져 속상했다”고 털어놓으며 키와 몸무게를 모두 공개했다고 한다.

김수민은 합숙 생활 중 벌어졌던 은근한 기싸움에 대해서도 폭로하는 등 쿨한 입담과 넘치는 끼로 MC들의 눈과 귀를 단숨에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해투3’은 오늘(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