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와이프’ 빅스 엔, 냉미남 연기 합격점…연기돌의 귀환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는 와이프’에 출연한 빅스 엔. / 사진제공=tvN

그룹 빅스 엔이  지난 1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를 통해 개성 강한 연기력을 선보였다.

엔은 ‘아는 와이프’첫 회에서 고학력 고스펙의 개인주의자이자 은행 신입사원인 김환 역을 맡아 ‘연기돌’의 귀환을 알렸다자기애가 강하면서도 주변에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서는 무관심한 냉정 캐릭터인 김환 역을 표정과 말투로 살려내며 연기 포텐이 제대로 터질 것임을 예고했다.

엔은 첫 방송에서 좋은 집안에 좋은 학력을 가진 당당한 캐릭터답게 어떠한 상황에서도 쉽게 굴복하지 않는 개인주의적인 특징을 자연스럽게 표현했다

차주혁(지성 분)이 대신 맡긴 환전 업무를 처리하다가 실수를 저질렀음에도 미안한 기색 하나 없었으며이로 인해 수습하려다가 차 사고까지 당한 주혁을 챙겨주기는커녕 자신의 일정이 어그러졌다며 투덜거리는 무한 이기주의자의 표본을 능청스럽게 연기했다이 과정에서 직장 상사 차주혁 역을 맡은 지성과 티격태격하는 황금 콤비의 모습으로 브로맨스 케미를 선사했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자기 자신 위주로 생각하는 차가운 마음의 소유자인 ‘냉미남’ 김환 역을 위해 엔은 베이비펌으로 외모 변신까지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베이비펌에 깔끔하면서도 밝은 컬러의 수트를 매치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자유분방한 캐릭터를 섬세하게 그려내고 있어 회를 거듭할수록 존재감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는 와이프’ 매주 수목 밤9 3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