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둘째 아들 출산 “산모·아이 모두 건강해” (공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나영/ 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김나영이 둘째 아들을 출산했다.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일 “김나영이 지난달 31일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3.3kg의 남자아이를 자연 분만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 김나영은 가족들과 함께하며 회복중이다.

김나영은 2016년 첫 아들을 출산했다. 2년 만에 둘째를 순산하며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그는 “더욱 큰 책임감을 가지고 힘이 되어주는 아내, 좋은 엄마, 즐거운 방송인, 행복한 김나영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