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김채은, 두근두근 썸 유발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3’ 김채은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채은이 웹드라마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3’를 통해 ‘국민 썸녀’로 등극했다.

극 중 김채은은 사랑스러운 외모를 가졌지만 자존심 세고 직설적인 흥행 웹드라마 작가 ‘한사랑’ 역을 맡아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첫 등장부터 강렬했다. 반묶음 당고머리의 귀여운 비주얼로 등장해 우정우(무진성 분)에게 대본 속 벽 키스를 시뮬레이션하며 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전 남자친구 남우정(김욱 분)과의 달달했던 연애 시절에는 애교만점 여자친구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반면 남우정과 헤어진 이후에는 그를 잊지 못해 오열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새로운 남자의 등장에 도 남우정을 의식하며 괴로워하는 등 리얼한 감정 연기까지 선보이며 몰입도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처럼 김채은은 현대인들이 한번 쯤 겪었을 사랑과 이별의 상반된 면을 매력적으로 연기하며 청춘들의 감정을 자극했다.  더불어 현실감이는 ‘썸녀’의 모습으로 잠자는 ‘연애세포’를 자극했다.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3’는 유튜브, 페이스북, 네이버TV의 ‘콬TV’ 채널에서 매주 수, 금, 일요일 오후 7시에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