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병헌 “연기를 위해 대학로로 이사 결정”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배우 병헌/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배우 병헌이 연기를 위해 대학로로 이사를 했다고 밝혔다. 지난 3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를 통해서다.

이날 병헌은 “연기를 제대로 배운 적이 없다. 맨 처음부터 시작하고 싶은 마음에 대학로로 이사를 갔다”며 “진정성을 보여드리기 위해 1년간 6개의 작품에 출연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과 이름이 같은 선배 배우 이병헌도 언급했다. 동명이인 선배가 너무 유명해 불편하지 않냐는 질문에는 “오히려 좋다”며 “(이병헌인 줄 알고) 기사에 댓글을 남기는 사람이 많다”며 웃었다.

병헌은 함께 출연한 가수 유소영과 허벅지 씨름도 펼쳤다. 그는 신발을 벗으며 전력을 다했지만 패배해 웃음을 안겼다.

병헌은 현재 tvN 월화드라마 ‘식샤를 합시다 3’에 김진석 역을 맡아 맹활약 중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