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그라폴리오와 손잡고 10대 작곡가 지원…‘직접 가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eenager 작곡 공모전 #4 with 헤이즈’ 포스터 이미지/사진제공=HNS HQ

싱어송라이터 헤이즈가 네이버 그라폴리오와 손잡고 10대 작곡가 지망생을 지원한다.

소속사에 따르면 온라인 창작 콘텐츠 플랫폼 그라폴리오에서 진행한 ‘Teenager 작곡 공모전 #4 with 헤이즈’의 최종 당선자가 1일 발표되는 가운데, 헤이즈는 당선된 10대 작곡가의 음악에 직접 가창으로 참여한다.

10대 작곡가 지망생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이번 공모전에는 ‘바람에 실어 그대에게 보낼 노래’를 주제로 총 430여개의 창작곡이 응모됐다.

헤이즈는 응모곡들을 모두 꼼꼼히 들으며 당선작을 선정했다. 10대 작곡가를 응원하는 공모전 취지를 살려 싱어송라이터의 능력을 재능기부할 계획이다. 당선작은 전문가의 작사, 믹싱, 마스터링을 거쳐 헤이즈가 직접 가창하며, 제작 비용은 그라폴리오에서 전액 지원한다.

헤이즈와의 협업한 ‘Teenager 작곡 공모전 #4’에는 국내를 넘어 미국, 중국, 대만 등 전 세계에서 지원자가 몰렸다. 최종 당선된 음악은 올 가을 그라폴리오에서 음원이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