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유재석 “김가연♥임요환 결혼식, 하객들도 신부 눈치 봤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3’ 김가연과 유재석. / 사진제공=KBS2

배우 김가연이 오는 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 유재석도 눈치를 보게 만든 결혼식 뒷이야기를 밝힌다.

김가연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결혼식을 비공개로 진행했다. 지석진도 내 결혼식에 못 들어왔다”고 말해 그 이유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지석진은 원래 내 결혼식 날 개인 스케줄이 있다고 했었다. 그래서 자리를 따로 마련하지 않았다”며 지석진이 출입하지 못한 이유를 밝혔고 출연진들은 김가연의 ‘프로계획러’ 면모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에 김가연 결혼식의 사회자로 나섰던 유재석은 그날의 분위기를 생생하게 폭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유재석은 “김가연과 임요환의 결혼식을 잊을 수가 없다. 하객들도 김가연의 눈치를 봤다. 손에 꼽히는 어려운 결혼식이었다”며 완벽을 추구했던 결혼식의 뒷이야기를 밝혀 웃음을 폭발시켰다.

뿐만 아니라 피로연 사회를 맡았던 조세호 또한 ‘김가연 눈치설’에 증언을 더했다고 해 자칭 ‘퍼펙트 결혼식’의 전말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해투3’는 오는 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