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 프로그램 ‘비블리오 배틀’, ‘리더’ 5인 공개…이동진∙송해나∙최민용 등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비블리오 배틀’/사진제공=MBC

‘2018 책의 해’를 맞아 MBC가 준비한 ‘비블리오 배틀’이 5명의 ‘리더(Reader)’들을 공개했다.

‘비블리오 배틀’은 각계각층 대한민국 대표 리더 5인이 각자 한 권의 책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책에 얽힌 이야기를 제한시간 5분 안에 발표해야 하는 이른바 신개념 ‘서평 배틀 프로그램’이다.

코미디언 겸 배우 임하룡, 영화평론가 이동진, 배우 최민용, 모델 송해나, 10세 동화작가 전이수가 배틀의 스타트를 끊을 첫 번째 주자로 나서며 100인의 판정단 앞에 섰다.

임하룡은 “나는 책을 담쌓고 사는 사람이다. 그러나 이 나이에도 늦었다고 생각되지 않는다”며 최고령 리더로서의 소감을 밝혔다. 그는 ‘처음 늙어보는 인생’에 대한 고민과 인생 전반에 관한 책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다독가로 유명한 영화평론가 이동진은 “책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책을 다루는 방송은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고 생각한다”며 5분 서평 배틀에 대해서는 “사실 길게 이야기하라고 하면 더 잘 할 수 있는데, 정반대로 5분만 이야기하라고 하니 나에겐 너무 짧다”고 털어놨다.

이 밖에도 최민용, 송해나도 “시청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나의 이야기를 준비했다” “누군가에게 책을 소개해주고 그 책을 읽게 하는 것도 좋은 일이라 생각하며 뿌듯함을 느낀다”며 ‘비블리오 배틀’에 함께하는 소감을 전했다.

‘비블리오 배틀’은 오는 6일 오후 11시 10분에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