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송민호 “콘서트 관전 포인트? 김진우 미모”

[텐아시아=우빈 기자]

위너의 콘서트 스포일러 영상.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강승윤·이승훈·송민호·김진우)가 서울 콘서트를 앞두고 31일 오후 스포일러 영상을 공개했다.

스포 영상 속 위너는 콘서트 도중 상영되는 VCR 영상을 촬영하기 위해 열정적인 에너지를 발산하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위너는 콘서트에 대한 스포일러를 방출 하며 다가온 공연에 대한 기대를 최고조로 이끌었다.

이승훈은 이번 콘서트를 네 글자로 “깜짝 놀람”이라고 표현해 호기심을 불러 일으켰다. 직접 콘서트 티켓팅을 해본 김진우는 “광클 했는데 어렵더라”고 말해 위너 콘서트에 대한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실감케 했다.

멤버들은 콘서트에서 팬클럽 이너써클과 함께 하고 싶은 일을 밝히면서 설레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송민호는 “팬들이 파랑 응원봉을 들고 있는 모습을 보고 싶다”며 공연장을 가득 채운 파란색 물결을 상상했다. 강승윤은 “제가 콘서트에서 팬들과 가장 함께 부르고 싶었던 ‘무비 스타(MOVIE STAR)’가 ‘떼창’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콘서트의 관전 포인트에 대해 김진우는 강승윤의 멘트를 꼽았고 송민호는 진우 형의 미모, 강승윤은 위너 멤버들 모두, 이승훈은 콘서트에서 공개될 다양한 영상을 말했다.

위너는 콘서트를 기다리는 팬들에게 애정 어린 메시지를 전해 팬들의 가슴을 뛰게 만들었다. 강승윤은 “정말 선물 같은 콘서트가 될 것”이라고 큰 기대감을 심어줬고 김진우는 “2018년도 최고의 날이 됐으면 좋겠다”는 진심을 표현했다. 송민호는 “평생 가슴 속에 간직할 좋은 추억이 됐으면 한다”고, 이승훈은 “그동안의 기다림이 헛되지 않은 기다림이었다는 걸 저희가 무대 위에서 증명해 보이겠다. 즐겁게 놀자”라고 당당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위너는 8월 19일 오후 6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위너 2018 에브리웨어 투어 인 서울'(WINNER 2018 EVERYWHERE TOUR IN SEOUL)을 개최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