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소년→섹시 콘셉트, 의상에 노출 생겼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SF9(로운(왼쪽부터), 주호, 태양, 찬희, 영빈, 휘영, 다원, 재윤, 인성)이 31일 오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5집 ‘센슈어스(SENSUOU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SF9이 신곡 ‘질렀어’의 콘셉트에 대해 “자신 안에 숨겨져 있는 섹시함을 찾아가는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SF9은 31일 오후 서울 중구 회현동 메사홀에서 열린 다섯 번째 미니음반 ‘센슈어스(SENSUOU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질렀어’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하고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질렀어’는 주체할 수 없는 사랑의 감정을 절제된 감성으로 표현해 남성적인 매력을 강조한다. 영빈은 “상대에게 내 모든 걸 지르겠다 혹은 걸었다는 의미의 노래”라며 “퍼포먼스에 집중했다. 섹시미를 보여주려고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데뷔 초 소년 콘셉트를 내세웠던 SF9은 이번 음반을 통해 자신 안에 감춰져 있는 섹시함을 깨우는 과정을 보여준다. 인성은 “그동안 해왔던 노래와는 다른 콘셉트라 다양한 영상을 보며 표정 연기를 공부했다”며 “멤버들 의상에 노출이 생겼다. 다방면으로 노력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SF9은 이날 오후 6시 음반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