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보는 마마무, 단독 콘서트 ‘매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마마무 단독 콘서트 ‘포 시즌 S/S’ 포스터.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의 세 번째 단독 콘서트가 매진을 기록했다.

마마무는 오는 8월 18일과 19일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 경기장에서 ‘포 시즌’를 연다. 콘서트 티켓은 지난 30일 오후 8시 멜론 티켓을 통해 예매가 시작된 지 단 2분 만에 모두 팔려 나갔다. 지난 27일 팬클럽을 대상으로 이뤄진 선예매 역시 시작 직후 빠르게 매진됐다.

마마무의 단독 콘서트는 지난해 열린 ‘무지컬 커튼콜’ 이후 1년 5개월 만에 열리는 것으로, 팬들의 예매 경쟁이 어느 때보다 치열했다고 한다.

마마무는 이번 콘서트에서 올해 발표한 ‘포 시즌 포 컬러 프로젝트’ 음반의 수록곡과 자신들의 히트곡, 솔로곡 등을 뽐낼 예정이다. 소속사 RBW 측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마마무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