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공찬, 新 음악방송 MC 발탁…재계약 후 첫 활동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버스타고 버스킹’ MC로 발탁된 그룹 B1A4 공찬.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B1A4 공찬이 GMTV 신규 음악프로그램 ‘버스타고 버스킹’의 MC로 발탁됐다.

공찬은 31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오랜만에 음악 프로그램의 MC를 하게 돼 긴장되고 설레는 마음이 크다. 그리고 버스킹 무대를 통해 팬들과 가깝게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무척 기쁘다. 그동안 보여드리지 못한 다양한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고 밝혔다.

‘버스타고 버스킹’은 치열한 일상을 보내는 청춘을 위로하기 위해 가수들이 깜짝 거리공연을 펼치는 과정을 다룬다. UHD로 제작해 오는 가을 GMTV를 통해 방송 될 예정이다.

공찬은 그동안 가수 활동 외에도 다방면에서 활동해왔다. 2015년 방송된 KBS 예능 ‘글로벌 리퀘스트 쇼-어송포유 시즌4’에서도 MC로 활약했다.

B1A4는 최근 일부 멤버 재계약 이후 개인 활동에 집중하고 있다. 산들은 최근 MBC 표준FM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서 라디오 DJ로 발탁돼 새로운 별밤지기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