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랑’ 김지운 감독·강동원 참석 ‘메가토크’ 개최…관객들과 소통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인랑' 티저 포스터/사진제공=유니온투자파트너스,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영화 ‘인랑’ 티저 포스터/사진제공=유니온투자파트너스,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영화 ‘인랑’이 오는 8월 1일 오후 7시 메가박스 상암에서 강동원과 김지운 감독이 참석하는 메가토크를 진행한다.

‘인랑’은 남북한이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작품.

이번 메가토크에는 ‘최악의 하루’ ‘더 테이블’을 연출한 김종관 감독이 모더레이터로 참석해 ‘인랑’을 향한 관객들의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극 중 특기대 최정예 요원 ‘임중경’으로 분해 깊은 감정의 파고를 보여준 강동원과 김지운 감독이 함께해 관객들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강동원, 한효주, 정우성, 김무열, 한예리, 최민호 등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의 앙상블과 김지운 감독만의 독보적인 스타일로 새로운 재미를 선사한 ‘인랑’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