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유호정, 母벤저스와 환상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배우 유호정이 숨겨둔 매력을 발산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특별 MC로 출연해 활약을 펼쳤다.

유호정은 “맏이로 자라서 모든 걸 직접 해야 직성이 풀리는 성격”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워킹맘’으로 살아가는 일상의 고충도 털어놓으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그는 이어 “남편과 아이들 때문에 자유시간도 마음대로 갖지 못한다”고 고백해 어머니들과 교감했다. 무엇보다 가수 김건모의 아머니 이선미 씨는 유호정에게 “나와 비슷한 점이 많다”며 ‘원더우먼’이라고 칭찬했다.

유호정은 또 “김치는 매년 직접 담근다. 아이들이 좋아하기 때문에 만들어 먹는다”고 했다. 어머니들은 또 한번 감탄하며 극찬을 쏟아냈다.

이외에도 유호정은 출산 후 몸 관리를 잘할 수 있었던 비법 등을 공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