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박성광 매니저 “반려견과 같은 마음…오빠를 지켜야 한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매니저/ 사진=MBC 방송화면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매니저/ 사진=MBC 방송화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박성광 매니저가 자신의 연예인에 대해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박성광은 자신이 키우는 반려견이 매니저를 더 잘 따르자 섭섭해했다.

이날 박성광은 반려견 광복이를 차에 태웠다. 광복이는 차에 들어서자 마자 매니저 품 속에 안겨 온갖 재롱을 떨었다. 평소 광복이는 박성광이 부르면 대꾸도 하지 않았다. 이에 박성광은 내심 섭섭해하며 혼잣말을 중얼중얼 거렸다.

매니저 임송 씨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광복이가 나를 조금 더 따르는 것 같다”며 “약간 통하는 면이 있다. 오빠를 좋아하고, 오빠를 지켜야 하는 마음이 똑같다”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