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윌리엄·벤틀리, 나나 할머니와 깜짝 재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슈돌' 윌벤져스/ 사진제공=KBS

‘슈돌’ 윌벤져스/ 사진제공=KBS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윌리엄과 벤틀리가 나나 할머니와 깜짝 재회한다.

오는 29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KBS 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36회는 ‘무지개를 기다리는 시간’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윌벤져스 형제(윌리엄·벤틀리)는 싱가포르에서 셋째 날을 보낼 예정.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즐거워하는 윌벤져스 가족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행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방송에 앞서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 윌리엄은 예상치 못한 나나 할머니의 등장에 깜짝 놀라 입이 쩍 벌어졌다. 앙증맞은 표정으로 나나 할머니 품에 안겨 있는 벤틀리와 윌리엄의 모습은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든다.

이날 윌리엄·벤틀리 형제는 나나 할머니와 재회했다. 크루즈 여행 중이었던 나나 할머니의 마지막 도착지가 싱가포르였던 것. 형제는 나나 할머니와의 서프라이즈 만남에 배시시 웃으며 반가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특히 윌리엄은 나나 할머니 품에 쏙 안겨 뽀뽀를 하는 등 애정표현 종합선물세트를 방출했다는 전언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