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미인’ 조우리, 외모 평가 100점…화학과 여신 ‘첫 등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조우리/ 사진제공=키이스트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조우리/ 사진제공=키이스트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조우리가 청순한 매력으로 안방을 사로잡았다.

조우리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모태 자연 미인 현수아 역을 맡았다. 남다른 미모에 붙임성까지 겸비해 모든 사람들이 좋아할 수밖에 없는 호감형 인물.

지난 27일 처음 방송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는 한국대학교 화학과 신입생들이 처음 만나게 되는 모습이 펼쳐졌다. 수아는 청초한 분위기를 뽐내며 등장해 미래(임수향 분)의 자체 외모 평가 100점을 받으며 주변 사람들의 시선을 싹쓸이했다.

동기들에게 먼저 다가가 칭찬을 아끼지 않는 모습과 선배들에게 공손한 태도로 남다른 친화력을 선보이며 주변인들의 호감을 샀다. 또한 오리엔테이션 장기자랑에 적극 참여하는 모습으로 동기들과 선배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으며 ‘화학과 여신’으로 거듭났다. 특히 경석(차은우 분)에게 관심을 보이기 시작한 수아의 모습은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조우리는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현수아로서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싱그러운 미소와 나긋나긋한 태도의 현수아 캐릭터를 자연스러운 연기로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차분하면서도 애교 넘치는 목소리와 말투로 현수아 그 자체로 보이기에 충분했다. 또한 순간순간 미묘한 표정 변화를 섬세한 연기로 표현해내 몰입을 더하기도.

이처럼 원작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로 합격점을 받은 조우리의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조우리를 비롯해 임수향, 차은우, 곽동연 등이 출연한다. 오늘(28일) 오후 11시에 2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