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울산 썸머 페스티벌…옹성우 복귀, 워너원부터 NCT127까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쇼 음악중심-2018 울산 썸머 페스티벌 현장'/ 사진제공=MBC

‘쇼 음악중심-2018 울산 썸머 페스티벌 현장’/ 사진제공=MBC

워너원의 옹성우가 MBC ‘쇼 음악중심'(이하 ‘음악중심’)에 복귀했다.

오늘(28일) 오후 방송되는 ‘음악중심’에서는 지난 23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8 울산 썸머 페스티벌 공연을 만나볼 수 있다. 해외투어 이후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워너원을 비롯해 승리, 세븐틴, FT아일랜드, 트와이스, 여자친구, 트리플H, 구구단 세미나, 골든차일드, 청하, 카드, 정세운, 라붐, 백퍼센트, 인투잇 그리고 특별무대를 꾸미는 NCT 127까지 풍성한 무대가 마련됐다.

특히 바쁜 일정으로 약 한 달 간 ‘음악중심’ MC로 함께 하지 못했던 워너원의 옹성우가 복귀해 눈길을 끈다. 옹성우와 미나 그리고 마크까지, 오랜만에 호흡을 맞춘 완전체 ‘옹크미'(옹성우, 마크, 미나)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오후 3시 30분 방송.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