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밥 로스 4연승 저지할까?…박빙의 대결 ‘예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복면가왕'/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 가왕 결정전에 진출한 복면가수들의 실력이 예사롭지 않다.

오는 29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밥 로스의 4연승을 저지하려는 준결승 진출자 4인의 무대가 공개된다.

이날 실력파 다크호스들이 대거 등장해 밥 로스를 긴장하게 만들었다. 특히 가왕 결정전에 오른 두 복면 가수는 서로 다른 매력으로 판정단의 마음에 동요를 일으켰다.

그 중 한 복면 가수는 섬세한 감성과 강한 흡인력으로 “간주에서 박수치는 걸 잊게 만든 무대다” “심장을 꼼짝 못하게 만드는 마법의 목소리다”라는 평을 받았다. 정태호는 “꼭 한 곡만 들어야 된다고 하면 이 분의 목소리를 듣고 싶다”며 감동했다.

상대 복면 가수 역시 “노래를 부르고 싶게 만드는 목소리”라는 찬사를 들었다. 항상 냉철한 평가를 내리던 김구라마저 “예측이 도무지 안 된다”고 말해 82대 왕좌를 둘러싼 박빙의 대결을 예고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