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싸, ‘그녀말’ OST 두 번째 주자 낙점…‘Save me’ 28일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OST Part 2 ‘Save me’/사진제공=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OST Part 2 ‘Save me’/사진제공=SBS

싱어송라이터 리싸(leeSA)가 참여한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 이하 ‘그녀말’) OST Part 2 ‘Save me’가 오는 28일 공개된다.

‘그녀말’ 두 번째 OST ‘Save me’는 절제된 피아노 연주와 묵직한 리듬이 인상적인 팝 발라드다. 매력적인 목소리로 다수의 드라마 OST에 참여한 리싸가 가창에 나섰다. ‘그녀말’ 제작진에 따르면 ‘Save me’는 정식 발매 이전 본방송에 삽입됐다. 가창자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다고 한다.

‘Save me’는 잃어버린 기억 속 자신의 상처와 마주해 싸우는 지은한(남상미)을 대변한다. 리싸는 누구에게도 기댈 수 없는 주인공 지은한의 외로움과 두려움을 특유의 몽환적인 목소리로 표현했다. 작사에는 이신성애, 작곡에는 ZigZag Note가 참여했다. 

‘Save me’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