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윤종신·정준일·볼빨간사춘기, 9月 멜로디포레스트캠프 양일 라인업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멜로디포레스트캠프 포스터.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멜로디포레스트캠프 포스터.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오는 9월 자라섬에서 열리는 대중 음악 페스티벌 ‘2018 멜로디 포레스트 캠프'(이하 ‘멜포캠’)가 출연자들을 지난 26일 공개했다.

가수 이적과 윤종신을 비롯해 자이언티·정준일·볼빨간사춘기·10cm 등이 이름을 올렸다.

첫 날인 8일에는 이적·자이언티·정준일·봄여름가을겨울 with tribute∙조원선∙정인∙제아∙잔나비 등이 관객들을 만난다. 9일에는 윤종신·박원·볼빨간사춘기· 10cm·디어클라우드·스무살이 출연한다. 하루에 6팀, 이틀간 총 12팀이 ‘멜포캠’ 무대에 오른다.

‘멜포캠’은 하나의 무대에서 진행해 음악의 집중도를 높이고, 편안하게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올해 5회째를 맞이했고, 자연 속에서 캠핑을 즐기며 남녀노소 모두가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대중가요를 중심으로 한 페스티벌이다.

지난 4회 동안 방문한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며 빠른 속도로 성장했으며, 올해 역시 ‘블라인드 티켓’이 예매 1분 만에 매진됐다. 기간 한정 할인티켓인 ‘리미티드 티켓’은 오는 29일까지 멜론티켓에서 구매 가능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