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말’ 조현재♥이시아, 주위 시선에도 아랑곳 않고 달콤한 입맞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조현재, 이시아의 입맞춤/사진제공=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조현재, 이시아의 입맞춤/사진제공=SBS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이하 ‘그녀말’)에서 남상미와 조현재가 부부였다는 충격 반전으로 화제를 모은 가운데, 두 사람의 영화 같은 러브 스토리가 공개된다.

‘그녀말’ 제작진은 27일 과거 강찬기(조현재 분)와 지은한(이시아 분)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던 풋풋한 첫 입맞춤 장면을 공개했다. 사진 속 달달한 눈빛으로 미묘한 감정을 주고받던 두 사람은 동료들의 부러움 반 질투 반 시선에도 아랑곳없이 입을 맞추는 모습이다.

과거 SBC 방송국에서 만난 강찬기와 지은한은 한 편의 영화처럼 사랑에 빠졌고 결혼을 하며 아름다운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그러나 현재의 은한(남상미 분)은 페이스오프급 성형수술로 자신의 얼굴을 지워가면서까지 새 삶을 선택했다.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은 두 사람의 숨은 사연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지난주 방송에서 강찬기가 애타게 찾고 있던 아내가 지은한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난 순간, 분당 시청률이 9.7%(닐슨 코리아 수도권 기준, 5-8회 최고 시청률)까지 치솟았다. 점차 수면 위로 드러날 두 사람의 이야기, 이로 인해 변화를 맺게 될 지은한과 한강우(김재원 분)의 싱그러운 로맨스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녀말’은 오는 28일 오후 9시 5분 9~12회가 연속해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